본문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HOSPITAL
special clinic

소화기내과

당신의 건강한 미래를 위한 100년

상담문의 031.572.3111 평일 : am 09:00 ~ pm 18:00,평일 야간진료 : am 13:00 ~ pm 14:00,토요일 : am 09:00 ~ pm 14:30

대장내시경클리닉

Home >소화기내과> 대장내시경클리닉

대장질환

생활에 지장을 주는 과민성 대장증후군

과민성 대장 증후군은 장이 빨리 움직이거나, 반대로 장이 늦게 움직임으로써 여러가지 증상들이 생기는 질환입니다. 몸에 특별한 질병 없이 장 기능의 이상으로 발생하며, 치료가 되어도 쉽게 재발하여 생활에 지장을 주는 골치 아픈 질환입니다.

신경차단술로 치료할 수 있는 질환
증상 배가 싸르르 아프고 부글거리다 변을 보면 편해지고, 배변을 한 후에도 변이 남아있는 듯한 느낌이 들게 되며, 배에 가스가 차거나 아랫배의 통증이나 불쾌감이 계속 되고, 장의 운동이 갑작스럽게 빠르게 일어나 격심한 복통까지 겪게 됩니다.
악화요인 기름진 음식이나, 카페인, 술 , 스트레스
진단 혈액검사와 대변검사
대장내시경이나 대장촬영을 통해 정밀 진단
치료 과민성 대장 증후군을 치료하기 위해서는 증세를 악화시키는 음식을 찾아 피하고, 섬유질이 많고, 기름기가 적은 음식을 섭취하는 것이 도움됩니다. 또한 스트레스를 자주 풀고, 적절한 약물치료를 병행하는 것이 좋습니다.
염증성 대장질환
궤양성 대장염
궤양성 대장염은 염증성 대장질환으로 원인이 아직 불명확하며, 치료도 어려운 질환입니다. 궤양성 대장염은 주로 젊은 사람 특히 20대에 가장 많이 발생하게 됩니다. 한번 발생하면 잘 낫지 않고 대부분의 경우 증상 악화와 호전이 반복됩니다.

궤양성 대장염
증상 하루 수 차례에서 수십 차례 혈액과 점액이 많이 섞인 설사가 특징이고 체중감소, 식욕부진, 빈혈 등이 나타납니다.
악화요인 궤양성 대장염에 걸리면 되도록 너무 짜거나, 매운 음식을 피하며 커피 등의 카페인 음료도 장의 운동을 방해하므로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우유를 마시면 설사를 하는 사람은 우유를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관리 만성궤양성 대장염으로 10년 이상 앓으면 암이 되기 때문에 암의 조기 발견을 위해 6개월 간격으로 내시경 및 조직검사를 하면서 암으로 발전 되는지를 관찰하여야 합니다.
크론병
크론씨병은 소화기관의 모든 부위에서 발생 가능한 대장의 염증성 질환입니다. 어느 연령층이나 남녀모두에서 발생 할 수 있는데 주로는 16세에서 40세 사이에 가장 많이 발생하며 일부에서는 (약 20%정도) 가족력이 있어서 자매나 형제가 모두 발생하거나 부모 자식간에도 같은 병으로 고생하는 수도 있습니다. 현재 까지도 이 질환의 정확한 원인은 모르며, 증상완화 위주의 치료에 초점이 맞춰지고 있습니다.
대장에 생긴 혹, 대장 용종

작은 조기대장암이나 선종은 그냥 눈으로 볼 때는 사마귀 같은 혹 모양을 하고 있는데 이렇게 장관 속으로 톡 튀어나와 있는 작은 혹을 폴립(용종)이라고 합니다. 폴립은 소화기 중에서도 특히 대장에 많이 생깁니다.

대장에 생긴 혹, 대장 용종
증상 폴립을 갖고 있는 거의 대부분의 환자에게도 별다른 증상은 없습니다.
치료 폴립은 내시경 검사 시 그냥 눈으로 보아서는 악성인지 양성인지 감별하기가 어려운 경우가 많기 때문에 내시경에서 조그만 혹(폴립)이라도 발견되면 가능한 모두 제거해 주는 것이 좋습니다.
대장의 악성종양, 대장암

대장암의 원인은 아직까지 완전하게 밝혀져 있지 않지만 유전인자와 환경인자가 복합적으로 작용하여 대장암을 유발한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대장암은 연관된 여러 가지의 위험인자를 피하거나 제거함으로써 어느 정도 예방할 수 있습니다.

대장의 악성종양, 대장암
진단 직장수지검사를 포함한 진찰, 대장조영술, 대장내시경검사 및 조직검사
치료 초음파검사, CT (전산화 단층촬영) , MRI(자기공명영상)로 어느 정도 진행되어 있는지를 평가한 후 치료 방법을 정하게 됩니다.

조기대장암 환자 위내시경 사진

대장내시경

수면 대장 내시경은 진정제를 약간 투여하여 검사 도중 느낄 수 있는 불편감과 통증을 줄여 검사를 수월하게 받을 수 있는 검사법으로 우리나라 경제사정이 호전되고 식생활이 점차 서구화됨에 따라 대장암, 대장용종 및 염증성 대장질환 등을 알아보기 위해 보편적으로 시행하는 검사 입니다.

대장 질환을 진단하기 위한 보편적 검사, 대장 내시경

  • 대장을 검사하는 가장 정확하면서 보편적인 검사가 대장 내시경입니다. 대장 내시경검사는 대장 조영술에 비해 정확도가 높고 이상소견이 발견되면 바로 조직검사를 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지만,검사 도중에 통증과 불편함이 있어 검사에 대한 고통스런 기억을 남기는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 수면 내시경 검사는 약간의 진정제를 투여하여 대장내시경 검사의 불편함 없이 편안히 검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대장 내시경 검사를 꼭 받아야 될 상황은?
  • 대변에 피가 묻어 나오는 경우나 검은색 변을 보는 경우
  • 장기간 지속되는 설사나 변비가 있는 경우
  • 최근 배변 습관의 변화 (지속적인 설사가 있거나 변비가 생긴 경우)
  • 대변 굵기가 가늘어지는 경우
  • 원인을 알 수 없는 복통이 있는 경우
  • 철분결핍성 빈혈
  • 체중감소

수면 대장 내시경 검사 시행 전 주의사항
  • 검사 전날 저녁식사를 가볍게 합니다.

    대장의 악성종양, 대장암
    피해야 하는 음식 - 특히 3일전부터는 씨가 있는 과일을 먹지 마십시오. 씨가 있는 과일: 참외, 포도, 수박, 키위 등
    - 식이섬유가 많은 식품: 양배추, 미역, 김, 해조류, 시금치, 김치, 나물, 귤 등 잡곡밥, 현미밥, 흑미밥, 콩 종류는 드시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먹어도 되는 음식 빵, 우동, 생선, 감자, 백미, 된장국, 두부, 알갱이 없는 주스 등 검사 전날 저녁식사는 죽이나 미음 같은 가벼운 음식을 드십시오.
  • 검사 전날 7시 이후로는 금식 합니다.
  • 검사 전날 저녁과 당일 아침에 장 청결제를 먹어 장을 깨끗하게 비웁니다.
  • 검사 전에 안정을 위해 진정제와 진경제 주사를 맞습니다.
수면 대장 내시경 검사 시행

검사는 항문으로 내시경을 넣고 구불구불한 대장을 들어가 맹장까지 삽입하고 관찰하면서 필요하면 조직검사를 시행합니다.

검사 시간은 약 10분에서 20분 정도 소요되며, 장에 유착이 있거나 굴곡이 심한 경우, 여러 곳에서 조직검사가 필요한 경우에는 시간이 더 걸릴 수 있습니다.

수면 대장 내시경 검사 시행 전 주의사항
  • 검사 후 30분에서 1시간 정도 휴식을 취하면 바로 다른 일을 할 수 있고 식사를 하셔도 됩니다.
  • 검사 당일에는 가급적이면 운전은 피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 검사 후 복통이 심하거나, 혈변, 흑색 변, 발열 등이 있으면 바로 의사에게 연락하여 조치를 받으셔야 합니다.